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송도 학원차량 사고, 초등학생 안타까운 죽음 "달리는 시한폭탄"

기사승인 2019.05.15  23:04:01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인천소방본부 제공)

인천 송도에서 학원차량이 교통 사고로 초등학생 2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4일 오후 7시 58분께 인천 연수구 송도동의 한 아파트 사거리에서 스타렉스 승합차와 카니발 승합차와 부딪혔다.

스타렉스는 축구클럽의 학원차량이었으며 함께 차를 타고 있던 초등학생 5명 가운데 8세 아이 2명이 숨졌다. 경찰 관계자는 "스타렉스가 역방향에서 오던 승합차와 부딪혀 사고가 났다"라며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고 소식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은 사고현장에 있었다며 "왜 과속을 했는지…"라는 댓글을 달았고 이어 송도 주민이라는 또다른 누리꾼은 "송도 내에 학원버스들 불법 유턴에 신호위반 정말 많이 한다" "저 차도 신호 바뀌기 전에 과속하다가 저렇게 됐다"라고 전했다. 현재 스타렉스와 카니발의 충돌 경위에 대해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은 상황이다.

이전부터 학원차량의 안전 문제는 꾸준히 지적되어 왔다. 학원차량을 '달리는 시한폭탄'이라고 할 정도다. 시간에 쫓긴 학원 차량의 과속과 안전벨트 미착용으로 사고의 위험성이 크다는 것에서 비롯된 말이다.

서이수 기자 viewerscokr@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5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3
ad4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2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0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