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삼성전자 QLED 8K TV, 삼성생명 주최 '청소년 미술대회' 예선 심사에 첫 활용

기사승인 2019.04.24  11:00:12

공유
default_news_ad2

삼성전자는 퀀텀닷과 8K 고해상도 기술이 접목돼 현존하는 최고의 화질을 자랑하는 삼성 QLED 8K TV가 삼성생명 주최 '제39회 청소년 미술대회' 예선 심사에 활용된다고 24일 밝혔다.

이 행사는 1981년 '전국사생실기대회'라는 이름으로 시작된 이래 현재까지 누적 참가자가 547만명에 이르는 명실공히 국내 최고 권위의 청소년 미술 대회 중 하나다.

특히 올해 행사는 국내 청소년 미술대회에서는 처음으로 응모작 접수와 심사 등을 디지털 방식으로 진행해 화제다.

참가자들이 자신의 작품을 디지털 이미지로 변환해 대회 홈페이지에 업로드 하면 심사위원들이 삼성 QLED 8K TV를 통해 작품을 심사한다.

삼성 QLED 8K TV는 탁월한 색재현력, 최대 5천니트(nit) 밝기, HDR10+등이 제공하는 높은 명암비와 생동감 있는 화질은 물론

인공지능 기반 '퀀텀 프로세서'를 통해 입력된 영상·이미지 소스에 상관없이 8K 수준 화질로 변환해 준다.

이 대회 심사위원으로 참여한 한국미술협회 김종수 부이사장은 “과거에는 수많은 작품을 바닥에 펼쳐 놓고 일일이 심사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지만, 올해는 삼성 QLED 8K TV를 통해 고화질 이미지로 각 작품의 세세한 부분까지 놓치지 않고 살펴 볼 수 있어 효과적이다"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는 전국의 1만 1천여명이 넘는 초·중·고 학생들이 참가했으며, 예선 심사를 통과한 300명은 오는 5월 18일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삼성생명 휴먼센터에서 진행되는 본선 대회에 참가한다.

본선 진출자는 5월 2일에 발표되며, 본선을 거친 최종 수상자는 5월 29일 발표될 예정이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저작권자 © 녹색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5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3
ad4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2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0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