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나이 쉰 넘은 신효범 "목적이나 꿈을 만드는 게 무의미하다"

기사승인 2019.04.24  00:43:36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SBS 캡처)

가수 신효범 나이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2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 출연한 신효범은 새 친구로 등장한 절친 오현경을 알아보지 못했다. 노안 탓이었다.

신효범과 오현경은 4살 차이에도 불구 오랜 시간 절친한 사이로 지냈다. 신효범은 올해 54세, 오현경은 50세다.

신효범은 앞서 매체 엑스스포츠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목적이나 꿈을 만드는 게 무의미하다"라며 "이루기 위해 노력할 시간이 많은 어릴 때나 하는 거다"라고 전했다. 이어 "끊임없이 꿈꾸지 않으면 잃을까봐 두려워하는 어른도 많지만 난 불들 생각이 없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도 "40대 때는 고민했다"라고 덧붙였다.

소박한 삶은 추구한다는 신효범은 현재 강아지와 고양이를 키우며 전원생활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수민 기자 viewerscokr@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5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3
ad4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2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0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