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범선, 페업 위기 처했던 책방 인수한 '조선 록' 가수

기사승인 2019.04.16  00:29:00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tvN 캡처)

한복을 입고 상투를 튼 가수 전범선이 화제다.

15일 방송된 tvN'문제적 남자'에서는 전범선의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한복을 입고 상투를 틀었으며 짚신까지 착용했다. 전범선이 '조선 록'을 하고 있다고 하자 출연진들은 '북한 음악을 하느냐'라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 전범선의 놀라운 스펙이 공개됐다. 전범선은 민족사관고등학교를 거쳐 미국 아이비리그 조기 졸업, 옥스퍼드 대학원까지 마쳤다고 전했다. 또한 전범선은 컬럼비아대 로스쿨을 합격 후 한국의 법무부 인턴에 발탁되었지만 면접 후 국제변호사의 꿈을 포기했다고 밝혔다.

현재 독립출판사 대표로 일하고 있는 전범선은 폐업 위기에 처했던 사회과학책방을 인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한 인터뷰에서 전범선은 "역사성이 깃든 책방을 만들고 싶다고 했는데 사회과학책방의 폐업 위기 기사를 보고 한달음에 찾아갔다"라며 인수 이유를 밝혔다. 또한 책방에 남은 부채를 해결하기 위해서 모금운동을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서수민 기자 viewerscokr@gmail.com

<저작권자 © 녹색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5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3
ad4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2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0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